영화, 음악 그리고 엔니오 모리꼬네

2020.07.08 영화, 음악 그리고 엔니오 모리꼬네
조회수 1075
영화음악사에서 가장 위대한 작곡자 중의 하나였던 엔니오 모리꼬네(Ennio Morricone)가 음악인생 70여 년 만에 아카데미 음악상을 받았다는 것만으로
그의 음악이 황혼에 인정을 받았다는 것은 어불성설이다.
누군가의 얘기처럼 아카데미는 '지역 축제'일 뿐이므로…

그는 자신의 음악이 이른바 마카로니 웨스턴으로 불리워지는걸 싫어했다고 한다. 이 역시 '지역 축제'에서 받은 차별적 시선과 무관하지는 않을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팬들은 그의 음악의 출발점이 마카로니 웨스턴으로부터 기억한다.



동향인이면서 미국에서 활동하던 영화 감독 '세르지오 레오네'와 함께한 영화 '황야의 무법자'(A Fistful Of Dollars. 1964)라는 서부극을 시작으로
웨스턴 장르의 새로운 장을 열게 되면서 세계적인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당시 주인공 클린트 이스트우드가 등장할 때마다 흘러나오던 휘파람 섞인 테마 음악은 서부영화음악의 상징으로 자리잡고 있기도 하다.
부활 김태원의 기타로 재해석된 Jill's Theme의 원곡인 'Once Upon A Time In The West', 'A Fistful of Dynamite', 'They Call Me Nobody',
'Once Upon A Time In America'에 이르기까지 레오네의 거의 모든 영화에서 찾아볼 수 있다.
그는 단지 영화의 배경음으로만 깔리던 당시의 영화음악 인식에서 벗어나 다양한 편곡과 연주를 통해
영화의 구조 및 스토리 전개를 확장시키는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만들어놓았다.

할리우드에서 서부극이 쇠퇴한 이후에도 영화음악가로서의 명성을 이어가던 중 롤랑 조페 감독의 '미션'(The Mission.1986)의 주제가
'Gabriel's Oboe'로 그의 커리어에 또 하나의 이정표를 세운다.
그는 자신의 회고록에서 '이 작품에 임하기 전에 이 영화의 배경이 된 당시 역사에 대한 책을 읽으며
당시의 선교사들의 희생정신과 신의 사랑을 가슴으로 이해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술회 했다.
사라 브라이트만(Sarah Brightman)은 이 곡에 가사를 붙여서 노래하기 위해 엔니오 모리꼬네에게
수 년간 편지를 보내 허락해달라고 간청하였고 결국 Nella Fantasia 로 재창조되기도 하였다.



1988년 당시 신인 감독이었던 주세페 토르나토레의 각본을 읽고 이미 진행중이던 다른 영화를 취소하고 작업한
시네마 천국(Cinema Paradiso) 또한 그의 레퍼터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작품이다.
아들인 안드레아 모리꼬네와 공동 작곡한 Love Theme은 알프레도가 토토에게 남긴 유작을 보여주는 엔딩 장면을 통해 둘 사이의 세대를 뛰어 넘는
우정과 영화에 대한 열정을 서정적으로 아름답게 표현해냈으며, 엔니오의 콘서트때마다 빠지지 않는 레퍼토리가 되었다.

이제 그의 영화와 음악은 알프레도의 편집된 필름처럼 우리의 기억에 편린으로 남아있을 수도 있겠지만
그 하나 하나는 성인이 된 토토에게 그러했듯이 위대한 음악가 '엔니오 모리꼬네'가 우리에게 주고 간 별 같은 선물은 아닐런지.


Ennio Morricone - For A Few Dollars More [The Very Best Of Ennio Morricone(2001) OST]
Ennio Morricone - Brothers [The Mission OST]
Ennio Morricone - Gabriel's Oboe [The Mission OST]
Ennio Morricone - Projection For Two [Cinema Paradiso OST]
Ennio Morricone - Love Theme(Cinema Paradiso) [Cinema Paradiso OST]
Ennio Morricone - Childhood And Manhood [Cinema Paradiso OST]
Ennio Morricone - Magic Waltz [The Legend Of 1900(피아니스트의 전설) OST]
Ennio Morricone - Danny's Blues [The Legend Of 1900(피아니스트의 전설) OST]
Ennio Morricone - Playing Love [The Legend Of 1900(피아니스트의 전설) OST]
Ennio Morricone - Finale [Once Upon A Time In The West OST]
Ennio Morricone - Piano Solo [Love affair OST]
부활 - Jill's Theme [Remember]
Sarah Brightman - Nella Fantasia [Diva : The Singles Collection]
Il Divo - Nella Fantasia [Good Night Vol.2]


댓글작성
초보자 가이드
새로운 악보바다 소개 TOP